‘더 유닛’, 남자 센터 아이엠 기중 등장… 비 “트레이닝 시켜보고 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 아이엠, 비 / 사진제공='더 유닛'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 아이엠, 비 / 사진제공=’더 유닛’

 신인그룹 아이엠(IM)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 유닛’에 출연한다.

더 유닛측은 오는 4일 아이엠(IM)의 기중, 태은, 기석, 한결의 등장을 예고하며 이들의 무대 사진을 공개했다.

올해 2017년 데뷔한 파릇파릇한 신인인 아이엠(IM) SG워너비를 탄생시킨 프로듀싱 팀이 의기투합하여 탄생시킨 4인조 보컬그룹. 특히 이 중에서도 만 열 여섯살인 멤버 기중은더 유닛의 최연소 남자 참가자이자마이턴(My Turn)’ 뮤직비디오의 센터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와 같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얻고 있는 아이엠은 발라드로 데뷔한 이력에 반전을 꾀하는 부트 무대로 신선한 충격을 선사할 전망이다. 세븐틴의아주 NICE’를 준비한 네 명의 멤버들은 신인 특유의 패기와 열정이 가득 느껴지는 무대 매너로 현장을 장악하며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고.

뿐만 아니라 비가 무대 내내 자신에게 시선을 떼지 않은 기중에게왜 나를 그렇게 째려봤느냐고 묻자 기중은 긴장한 기색이 역력히 드러난 답변으로 좌중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전해졌다. 또한 무대에서 몸이 부서져라 춤을 추고 노래하는 기중을 본 비는기중군을 하드 트레이닝을 시켜보고 싶다고 했을 정도로 아이엠(IM)은 남다른 가능성을 보여줄 조짐이다. 이에 기중과 아이엠(IM) 멤버들이 어떤 무대를 펼쳤는지 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신인 아이엠(IM)의 무대는 오는 4일 오후 9 15분 방송되는더 유닛에서 만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