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의 재능기부’ 신정환 요리에 앙숙 탁재훈 ‘인정’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net '프로젝트S:악마의 재능기부' 방송 화면 캡쳐

Mnet ‘프로젝트S:악마의 재능기부’ 방송 화면 캡쳐

Mnet ‘프로젝트S:악마의 재능기부’에서 신정환이 남다른 요리 실력을 선보였다.

2일 방송된 ‘프로젝트S:악마의 재능기부’에서 신정환은 탁재훈, 뮤지, 슬리피를 위해 요리 실력을 발휘했다.

그는 각종 재료와 도구들을 능숙하게 다루며 요리를 시작했다. 뮤지는 “신정환이 혼자 산 시간이 길어 요리를 잘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가 완성한 요리는 돼지고기 고추장 찌개. “갈비탕이 먹고 싶다”고 딴죽을 걸던 탁재훈도 신정환의 찌개를 먹은 후 “맛있다”며 “간이 딱 맞다”고 칭찬했다.

뮤지 역시 “신정환이 방송하지 않고 음식점을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공감한 탁재훈은 ” 음식을 이렇게 잘하는데 왜 방송을 해서 욕을 먹는지 모르겠다”라며 “요리를 잘하면 칭찬을 받을 텐데”라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