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봐줘 JBJ’ 상균, 동한에 “뮤비 촬영 전 힘 빼지 말라고 충고”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Mnet '잘봐줘 JBJ/사진=방송화면캡처

Mnet ‘잘봐줘 JBJ/사진=방송화면캡처

그룹 JBJ의 데뷔 앨범 준비 과정이 공개됐다.

2일 방송된 Mnet ‘잘봐줘 JBJ’에서 그룹 탑독 출신의 상균은 뮤직비디오 촬영을 앞두고 설렌 동한에게 “‘힘들거다. 힘 빼지 말고 쉬어라’고 충고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균은 “동한이 ‘뮤직비디오 촬영하면 어떠냐? 신날 거 같다’며 연신 들떠 있었다”며 “나는 ‘지금은 이해가 안가지만 곧 이해할 테니 가만히 쉬어라’고 충고를 했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촬영 후 동한이 어땠나?”라고 물었고, 상균은 “동한이가 이틀 지나니 ‘죽을 거 같다’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