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진, 크리스마스 디너쇼 12월 24~25일 연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가수 남진 디너쇼 포스터/사진=블루몽뜨

가수 남진 디너쇼 포스터/사진=블루몽뜨

가수 남진이 크리스마스 디너쇼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 블루몽뜨는 “남진 디너쇼를 오는 12월24일과 25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님과 함께’ ‘가슴 아프게’ ‘그대여 변치 마오’ ‘빈잔’ 등 50여년 가수활동을 통해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한 남진은 ‘한국의 엘비스 프레슬리’로 불렸다.  뛰어난 가창력과 관객을 사로잡는 화끈한 무대 매너, 구수한 입담까지 갖춰 관객의 ‘오감’을 만족시키는 공연으로 유명하다.

남진의 크리스마스 디너쇼는 방송인 엄용수와 메이(MAY)가 진행을 맡는다.

디너쇼 티켓은 12월 24일 공연만 먼저 3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에서 독점 판매된다.

공연 기획·제작사인 블루몽뜨는 12월 24일 티켓을 예매한 관객에게만 후원사인 FX렌트그룹이 제공하는 2018년 남진 캘린더를 준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