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수주, 세계적 모델의 뇌섹녀 반전 매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수주/제공=에스팀 엔터테인먼트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수주/제공=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수주가 톱모델이 되기까지의 과정과 사생활을 소상히 밝혔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방송 10주년과 500회를 기념해 꾸민 ‘TAXI in LA’의 마지막 특집으로 세계적인 모델 수주가 출연했다.

수주는 데뷔 일화부터 화려한 인맥까지 사생활에 대해 솔직하게 얘기하며 친근한 면모를 드러냈다. 또 데뷔 2년 만에 세계 4대 컬렉션 무대에 올라 런웨이를 휩쓴 일화부터 전 세계 패션 잡지의 표지를 장식한 이력까지 톱모델로서의 활약을 과시했다.

데뷔 초 무명시절, 일이 없고 길이 열리지 않아 힘들었던 이야기도 털어놨다. 그럼에도 스스로를 믿고 포기 않던 용기와 할 수 있다는 마음가짐을 보이며 톱모델로 성장하기까지의 과정을 설명했다.

명문대 출신답게 지적인 모습으로 반전 매력도 뽐냈다.

수주는 자신의 SNS를 통해 “진심으로 너무 좋으신 영자 언니 & 만석 오빠 덕분에 정신없이 유럽 패션위크 돌던 중, 고향인 캘리포니아에 잠깐 들러서 즐겁게 얘기하고 왔습니다. 저희 부모님도 초청해 주셔서 간만에 얼굴 보고 힐링 했어요. 다들 너무 감사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