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낚시 향한 강한 열망 “고기 좀 보내주세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채널A '도시어부' 이경규 / 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시어부’ 이경규 / 사진제공=채널A

 

방송인 이경규가 바다를 향해 아버지를 애타게 찾는다.

오늘 (2) 방송되는 채널 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도시어부’)에서는 낚시에 실패해 좌절하는 이경규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경규가 제작진이 섭외한 ‘낚시 명인과 함께 통영의 홍도로 향한다. 그는 “점집에 가서 물어보니 ‘어복이 올해까지 있다는데 고기가 왜 이렇게 안 잡히는지 모르겠다며 답답해한다.

이어 바다를 향해 “아버지 저 왔어요경규예요아버지 저예요고기 좀 보내주세요라고 간절히 외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고.

이경규가 낚시에 성공해 ‘어복 황제’ 타이틀을 지킬 수 있을지는 오늘(2) 오후 11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