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신혜선X서은수, 촬영장 밝히는 상큼 미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신혜선, 서은수의 다정한 촬영장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황금빛 내 인생’ 측이 1일 공개한 사진 속 신혜선은 ‘차 브레이크 사고 유발’ 촬영에 앞서 얼굴과 팔 주변에 분장용 검은칠을 하고 있다.

얼굴 가득 검은칠을 했음에도 불구, 검댕이 분장을 뚫고 나오는 미모가 눈길을 끄는 가운데 매의 눈으로 구석구석 잘 칠해졌나 확인하는 그녀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한다.

특히 신혜선은 촬영 중 잠깐 분장을 수정할 때에도 감정에 몰입하는 놀라운 집중력을 드러내고 있는데 그녀의 타오르는 연기 열정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또한 박시후와 대사를 맞춰보던 중 함박 웃음을 터트리거나 캠코더를 들고 그의 일거수일투족을 도촬하는 신혜선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드라마 속 짠내 나는 지안의 모습은 온데간데 찾아볼 수 없이 그녀의 쾌활한 반전 매력을 엿보게 한다.

그런가 하면 서은수는 드라마 속 지수의 사랑스러운 모습 못지않게 상큼한 매력을 유감없이 자랑하고 있다. 특히 웃을 때마다 촬영장 곳곳을 화사하게 밝히는 미소가 눈에 띈다.

‘황금빛 내 인생’ 제작진은 “신혜선, 서은수가 현장에서 연기 열정을 쏟아내고 있다. 두 사람은 자신들이 맡은 캐릭터 지안-지수에 푹 빠져 즐겁게 촬영을 이어가고 있는데 이들의 밝은 에너지와 폭발적인 열정을 기반으로 섬세한 연기력 또한 완성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황금빛 내 인생’에서 신혜선, 서은수가 보여줄 연기와 함께 두 사람의 뒤바뀐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확인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황금빛 내 인생’은 흙수저를 벗어나고 싶은 3無녀에게 가짜 신분상승이라는 인생 치트키가 생기면서 펼쳐지는 황금빛 인생 체험기를 그린 세대불문 공감 가족 드라마.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55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