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돌’ 스누퍼, 베트남서 ‘新 아시아루키’ 선정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스누퍼 / 사진제공=위드메이

스누퍼 / 사진제공=위드메이

보이그룹 스누퍼가 ‘아시아루키’로 인정받았다.

스누퍼는 올해 12회를 맞이하는 한류종합엑스포 호치민 한류박람회에서 ‘아시아루키’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호치민 한류박람회는 한류를 우리 소비재·서비스 상품홍보와 융합한 수출마케팅 행사이다. 또 아세안‧중화권 등 우리 소비재 수출시장을 다변화하는 과정에서 중소‧중견기업 제품의 부족한 해외 인지도를 보완하고 현지 소비자‧바이어의 관심도를 제고하기 위한 수단으로 적극 활용되고 있는 한류박람회다.

스누퍼는 이로써 역대 ‘아시아루키’였던 빅스(2014년) 러블리즈(2015년) 핫샷(2016년) 구구단(2017년), 홍보대사 하지원, 이광수, 추자현, 인피니트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한류돌’의 위상을 입증했다.

스누퍼의 소속사 위드메이 관계자는 이에 대해 “무한한 영광”이라며 “‘아시아 루키’에 걸맞게 한류문화에 한 획을 긋는 그룹이 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스누퍼가 ‘아시아루키’로 선정된 호치민 한류박람회는 이달 중 개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