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 정수환,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정수환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정수환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정수환이 윌엔터테인먼트(대표 손지현)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윌엔터테인먼트는 2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수환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정수환은 조민기, 전수경, 권민중, 김재원, 주상욱, 김지한, 온주완, 김소은, 신현수, 양승호 등 배우 군단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016년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로 데뷔한 정수환은 영화 ‘두 번째 스물’‘귀향’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탄탄히 다져온 신예다. 뿐만 아니라 레저, 공익광고 등 다양한 분야의 광고에 출연했다.

TV 드라마 데뷔작인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에서는 극중 조동혁의 조카 ‘정수환 ’ 역을 맡아 예측불가 철없는 고등학생을 연기했다.

윌엔터테인먼트는 “신선한 이미지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배우 정수환과 함께 일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매니지먼트를 통해 아낌없이 지원한 예정”이라고 밝혔다.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정수환은 앞으로 더욱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