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와 붙어도 케미 폭발”…’매드독’ 조재윤, 新케미요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조재윤 / 사진제공=FNC

배우 조재윤 / 사진제공=FNC

배우 조재윤이 KBS2 수목드라마 ‘매드독’에서 케미 요정다운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조재윤은 ‘매드독’에서 전직 조폭 출신이지만 따뜻한 마음을 가진 보험조사원 박순정 역을 맡았다. 조재윤은 그동안 다수의 작품에서 보여준 조블리다운 모습으로 매드독 팀원들과 서로 다른 케미를 보여주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먼저 순정은 팀장 강우(유지태)와 끈끈한 의리를 과시한다. 순정은 사랑했던 여자의 죄를 덮어 쓰고 체포될 뻔한 자신을 도와준 강우와 인연을 맺고 팀에 합류했다.

또 하리(류화영)와는 선후배 사이의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순정은 선배 하리에게 임무 수행 중 겪는 불편함을 토로하다가도 하리가 그냥 하라고 하면 바로 수긍하는 모습으로 귀여운 면모를 뽐낸다.

반면 누리(김혜성)와는 톰과 제리같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재미를 보여준다. 두 사람은 티격태격하면서도 환상의 팀워크를 뽐내며 일을 완수해 자칫 무거울 수 있는 극에 활력을 더한다.

케미 요정 조재윤이 열연 중인 ‘매드독’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