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강민혁 종영소감 “따뜻함으로 가득…길이 되어준 시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MBC '병원선'에 출연한 강민혁 / 사진제공=FNC

MBC ‘병원선’에 출연한 강민혁 / 사진제공=FNC

강민혁이 MBC 수목드라마병원선의 종영소감을 밝혔다.

강민혁은 2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따뜻함으로 가득 찬병원선은 연기하는 내내 큰 힘이 돼 주었고 길이 돼 주었다”며 “오랫동안 먼 곳에서 촬영해서 집도 그립고 힘들 때도 있었지만 좋은 분들과 함께 한 덕분에 즐겁고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그 동안병원선곽현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며 시청자들에 대한 인사도 덧붙였다.

강민혁은병원선에서 탁월한 공감능력을 지닌 내과의사 곽현을 연기하며 의사로서 강단 있고 행동력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 감성적이고 차분한 멜로 연기까지 선보이며 차세대멜로 유망주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강민혁은 오는 3 일본 오사카에서 아레나투어 ‘CNBLUE 2017 ARENA TOUR ~Starting Over~’ 열고 씨엔블루로서의 활동도 이어갈 예정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