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강호동과 손잡고 흑석동서 ‘한끼’ 성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축구선수 출신 방송인 안정환이 흑석동에서 한 끼 도전에 성공했다. 어린 시절 축구 선수의 꿈을 키운 곳에서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었다.

안정환은 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방송인 김성주와 동반 출연했다. 강호동과 짝을 이룬 그는 순식간에 한 끼 도전에 성공했다.

이경규, 김성주가 초인종을 누른 집의 위층을 선택한 강호동, 안정환은 어린 자녀와 저녁을 먹고 있는 어머니의 마음을 움직였다.

두 사람은 자신들을 위해 한우를 구워주는 집주인에게 감탄했다.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