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이경규, 가장 무서운 사람”..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가장 무서워하는 사람이 이경규다”

방송인 김성주가 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 이 같이 말했다.

김성주는 “과거 새벽 3시에 이경규가 던진 맥주캔을 맞았다”며 “아직도 무서워하는 사람”이라고 회상했다.

이경규는 “살면서 처음으로 던진 것”이라며 “이야기를 하고 있는데 자고 있어서 그랬다”고 해명했다.

강호동은 “오늘로서 화해를 해야 한다”며 부추겼다. 김성주, 이경규가 서로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는 것으로 훈훈하게 마무리 됐다.

이날 ‘한끼줍쇼’에는 김성주 외에도 축구선수 출신 안정환이 출연했다. 이들은 흑석동에서 한 끼 도전에 나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