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장문의 글로 전한 심경..”김주혁에게 전해지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유아인,송중기,송혜교,결혼

배우 유아인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유아인 고(故) 김주혁을 애도하며 SNS에 “더 나은 세상을 꿈꾸며 자신을 불태워 연기했던 김주혁에게 전해지길 바란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유아인은 1일 오후 자신의 SNS에 긴 글을 올렸다. 지난달 31일 배우 송중기·송혜교의 결혼식에 참석한 사진이 공개된 뒤 자신을 둘러싼 논란에 입을 연 것이다.

일부 네티즌들은 결혼식 피로연에서 웃고 춤을 추는 유아인을 비난했다. 앞서 SNS에 남긴 배우 김주혁의 사망을 애도하는 글과 대조된다는 이유에서다.

유아인은 “작품을 함께 한 선배 배우의 사망 소식과 오랜 친분을 가진 동료들의 결혼이 겹친 상황을 조롱하듯, 깊은 조의와 축복을 동시에 가져야 하는 난감한 상황의 간극을 비집고 들어와 논란거리를 찾아헤매는 하이에나들에게 동조하지 말아주시기를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어 “의도적으로 사실관계를 외면하고 타인의 진심을 악의적으로 매도하고 비난을 위한 비난을 서슴지 않는 실체 없는 소음에 눈과 귀를 닫으시고 부디 모든 사실과 진실과 진심을 바라보며 벼랑 끝의 이 세계를 함께 정화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나 역시 제 자리를 지키겠다고 불가피한 논란을 외면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자신을 소중히 여기며 더 신중히 나를 표현하고 부당함으로부터 더 적극적으로 나를 변호하며 시대와 사랑을 담은 소중한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고인에 대한 애도를 뒤덮는 부득이한 논란을 야기한 저의 의지와 진심이 더 나은 세상을 꿈꾸며 자신을 불태워 연기한 김주혁에게 이 외침을 통해 전해지길 바란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마무리 지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