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유닛’ 센터 기중X의진, ‘부트 무대’ 4일 방송…독보적 존재감 예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KBS2 '더 유닛'

사진제공=KBS2 ‘더 유닛’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이 오는 4일 방송에서 ‘마이턴(My Turn)’ 뮤직비디오의 센터 기중과 의진의 출격을 예고했다.

앞서 ‘더 유닛’은 남녀 단체 곡 ‘마이턴’, 남자 단체 곡 ‘빛(Last One)’, 여자 단체 곡 ‘샤인(Shine)’을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참가자들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겨 있으며 중독성 또한 강한 세 곡은 예비 시청자들을 ‘더 유닛’으로 인도했다.

특히 ‘마이턴’ 뮤직비디오 속 남자 센터 기중과 여자 센터 의진에게 포커스가 집중되었으며 이들에 대한 관심이 여전히 폭주하고 있다. 재능 있는 수많은 참가자들과의 경쟁 속에서 당당히 센터를 차지한 이들의 부트 무대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는 가운데 ‘더 유닛’ 측은 “오는 4일 3~4회 방송에서 두 사람의 무대가 공개된다”고 밝혔다.

만 16세로 남자 참가자들 중 최연소인 기중은 보이그룹 아이엠(IM)의 멤버로 귀여운 외모와 뛰어난 보컬실력을 가지고 있다. 공개녹화 현장에서 가히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던 그는 여성 팬들의 마음을 저격할 예정이다.

걸그룹 소나무 멤버인 의진은 섹시하고 도발적인 무대를 선보인다. 비주얼뿐 아니라 남다른 끼와 실력까지 고루 갖춘 그녀는 시선을 강탈하는 댄스 퍼포먼스로 센터로서의 위엄을 과시할 전망이다.

공개녹화 현장에서부터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던 기중과 의진은 이번 주 토요일(4일) ‘더 유닛’ 부트 무대로 안방극장까지 점령할 것으로 보인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