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이종석, 배수지·정해인 비밀대화 엿 듣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iHQ

/사진=iHQ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이종석이 담 넘어 배수지와 정해인을 관찰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측은 1일 21-22회 방송을 앞두고 정재찬(이종석)이 남홍주(배수지)와 한우탁(정해인)의 비밀 대화를 엿듣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우탁이 홍주를 찾아와 비밀 대화를 나누고 이 장면을 재찬이 보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퇴원 후 홍주의 집에서 몸조리를 하게 된 재찬은 담 넘어 홍주와 우탁이 심각한 분위기 속에서 대화를 나누는 모습을 보게 되고, 이와 함께 재찬의 표정 역시 복잡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재찬은 평소 홍주로 인해 우탁에게 은근히 경쟁심을 내비쳤었기에 두 사람의 대화를 가만히 듣고만 있을지도 미지수. 특히 재찬이 목격한 상황이 홍주가 우탁의 손목을 잡은 채 눈빛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기에 그의 다음 행동에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측은 “재찬이 검사를 그만두게 되는 꿈을 꾼 홍주와 우탁은 각자 자신만의 방법으로 재찬을 지켜내려고 한다. 재찬의 미래가 어떻게 될지 지켜봐 달라”라며 “오늘(1일) 방송될 21-22회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