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에게 나를 보낸다’ 앤디, 에릭보다 먼저? 3남매 아빠 됐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너에게 나를 보낸다' 앤디/ 사진제공=E채널

‘너에게 나를 보낸다’ 앤디/ 사진제공=E채널

그룹 신화의 막내 앤디가 그룹 내 유일한 유부남인 에릭보다 먼저 아빠가 된다.

오는 2일 방송되는 E채널 ‘인생 교환 리얼리티-너에게 나를 보낸다'(이하 ‘너에게 나를 보낸다’)에서는 아직 결혼도 하지 않은 앤디가 하루아침에 3남매 다둥이 아빠가 된 사연이 공개된다.

앤디는 이번 프로그램에서 다둥이 아빠 역할에 최선을 다함은 물론, 남편으로서의 책임 또한 다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상대방 출연자의 아내와 테니스를 즐기는가 하면, 다정한 모습까지 연출해 실제 가정의 가장을 분노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너에게 나를 보낸다’에 출연하는 스타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100시간 동안 지금껏 한번도 경험해 본 적 없는 타인의 인생을 살아본다. 촬영 기간 동안 출연자들은 집은 물론 가족, 취미, 식성, 패션, 직업 등 모든 일상을 바꿔 생활하게 된다.

신화 앤디와 소녀시대 써니, 배우 하재숙, 정은표,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등이 출연하는 ‘너에게 나를 보낸다’는 2일 오후 9시 30분 E채널과 드라마큐브에서 만나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