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법정’ 최리, 미녀 검사 공무원증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마녀의 법정' 최리/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마녀의 법정’ 최리/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마녀의 법정’ 최리가 검사 ‘서유리’ 명찰 인증샷을 공개했다.

최리는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 공식 SNS를 통해 ‘마녀의 법정’에서 자신이 맡은  역할인 검사 ‘서유리’의 공무원증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최리는 미소 띈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밝고 앳된 얼굴로 검사 인증을 해 보이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작품에서도 서검사는 여성아동범죄전담부(이하 여아부) 막내로 감히 저녁이 있는 삶을 꿈꾸며 때론 눈치 없이 해맑은 캐릭터다.

특히 이번주 방송에서는 말이 안 통하는 다혈질 범죄자를 오히려 해맑게 신문해 진술을 받아내며 여느 검사와는 다른 모습을 보였다. 마이듬(정려원 분), 여진욱(윤현민 분)을 비롯 각기 다른 개성으로 똘똘 뭉친 여아부 검사들 중에서도 남다른 색깔로 재미를 더하고 있다.

영화 ‘귀향’과 드라마 ‘도깨비’로 이름을 알린 최리는 출연하는 작품마다 시선을 사로잡으며 존재감을 알렸다. 개봉을 앞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도 기대를 모으고 있는 만큼 앞으로의 필모그래피가 더욱 기대되는 배우다.

최리가 열연하는 ‘마녀의 법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