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주혁 측, 일반 분향소 마련 예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주혁,김석준,빈소

교통사고로 사망한 故 김주혁의 빈소가 31일 오전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가운데 소속사 나무엑터스 김석준 상무가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고(故) 김주혁의 소속사가 고인의 일반 분향소를 알아보고 있다고 밝혔다.

1일 나무엑터스 이석준 상무는 “일반 분향소를 마련해 팬과 시민들도 조의를 표할 수 있는 공간을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주혁은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삼성동 인근 아파트 정문 옆 도로에서 타고 있는 승용차가 전복돼 사망했다. 지난달 31일 서울아산병원에 빈소가 마련됐고 동료 연예인들의 조문 행렬이 이어졌다.

발인은 오는 2일이며 장지는 충남 서산시 대산읍 대로리 가족 납골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