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성시경, 음원차트 정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성시경 / 사진제공=젤리피쉬

성시경 / 사진제공=젤리피쉬

6년 만에 신곡을 발표한 가수 성시경이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며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성시경은 지난 31일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나의 밤 나의 너’를 발표하자마자 올레, 벅스, 지니,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엠넷 등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달성했다.

성시경의 차트 1위는 쟁쟁한 인기 가수들과 롱런 질주 중인 히트곡들 사이에서 이뤄낸 결과라는 점에서 뜻깊다. 특히 시간이 갈수록 입소문을 타며 더욱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어 ‘히트메이커’ 성시경의 막강한 음원 파워를 드러낼 예정이다.

‘나의 밤 나의 너’는 늦가을 헤어진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담담하게 그린 신스 팝 발라드 곡이다. 실력파 작사가 심현보가 작사하고 독일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알비 알버트슨(Albi Albertsson)이 작곡해 트렌디함을 더했다.

무엇보다 성시경 특유의 부드러운 음색과 짙은 감수성이 얹어져 완성도 높은 노래가 탄생됐다. 기존에 발표한 곡들과 다른 분위기임에도 리스너의 취향을 저격하는 독보적 목소리로 화려한 귀환에 성공했다. 연기파 배우 정유미와 함께 뮤직비디오에도 직접 출연해 듣는 감동에 이어 보는 즐거움까지 두루 선사했다.

차트 1위를 기록 중인 성시경의 신곡 ‘나의 밤 나의 너’ 음원 및 뮤직비디오 풀 버전은 각종 음악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