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솔지, 새 음반 활동 불참..”건강악화 우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EXID 솔지/사진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그룹 EXID 솔지/사진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 솔지가 네 번째 미니음반 ‘풀 문(Full Moon)’의 방송 활동에 불참한다.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4일 “솔지가 이번 음반 활동에 참여하겠다는 의지를 강하게 보여줘 활동하려고 했으나, 재개 시 체력의 한계와 건강 악화가 우려돼 불참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솔지는 지난해 갑상선 기능 항진증 확진 판정을 받고 활동을 중단했다. 이번 음반은 녹음과 재킷 촬영 등에 참여해 팬들의 기대를 높였으나 다시 불참하기로 한 것.

팀 활동은 볼 수 없지만 솔지는 오는 3일부터 EXID 활동이 끝날 때까지 매주 네이버 V라이브 ‘솔지의 보이스’를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솔지를 제외한 EXID는 오는 7일 새 음반을 내놓고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