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김정균·강문영의 속내..시청률 상승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 동시간대 시청률 정상을 꿰찼다.

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은 전국 시청률 6.5%와 6.4%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 24일 방송이 나타낸 5.8%와 4.7%보다 각각 0.7%포인트, 1.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MBC와 KBS2는 총파업의 여파로 재방송을 내보냈다.

‘불타는 청춘’은 이혼의 아픔을 털어놓는 배우 강문영, 김정균의 모습을 담아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