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밥 백선생’ 백종원, 윤두준에 “칼 솜씨가 일취월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집밥 백선생3'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집밥 백선생3’의 방송 화면 캡쳐

tvN ‘집밥 백선생3’의 백종원이 성장한 윤두준의 요리 실력에 뿌듯함을 드러냈다.

31일 방송된 ‘집밥 백선생3’에서 출연자들은 남은 칼국수 면을 활용한 요리에 도전했다. 윤두준은 가다랑어 포를 찾더니 “일본식 볶음국수 요리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파를 비롯한 각종 재료를 썰기 시작했다. 이를 보던 백종원은 “윤두준의 칼 솜씨를 봐라”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처음에 비하면 지금은 진짜 많이 늘었다”며 칭찬했다.

윤두준은 뿌듯함을 드러내며 신이 난 듯 손목으로 프라이팬을 흔들었다. 이어 가장 먼저 요리를 완성하며 요리 실력을 뽐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