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형섭X이의웅, 데뷔앨범 작사 참여 “팬들 생각하며 썼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안형섭X이의웅 / 사진제공=아리랑TV '애프터스쿨클럽' 방송화면

안형섭X이의웅 / 사진제공=아리랑TV ‘애프터스쿨클럽’ 방송화면

데뷔를 앞둔 안형섭X이의웅이 데뷔앨범 수록곡 작사에 참여한 데 대해 “팬들을 생각하며 가사를 썼다”고 밝혔다. 31일 방송된 아리랑TV ‘애프터스쿨클럽’을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두 멤버는 11월 2일 발매되는 첫 싱글 ‘눈부시게 찬란한’을 “우리의 일기장 같은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데뷔를 앞둔 심정으로는 “걱정도 되지만 팬들을 자주 만날 수 있다는 것에 기쁨이 가장 크다. 설레고 긴장되지만 기다려주신만큼 팬들에 좋은 선물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이번 앨범에는 이의웅이 작사한 곡도 실렸다. 수록곡 ‘좋아해 소녀’다. 이의웅은 “팬들을 생각하고 소중한 추억들을 다시 떠올릴 수 있는
가사를 써 팬들과 함께 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안형섭은 타이틀곡 ‘좋겠다’에 대해 “잊혀지지 않는 그 사람에게 수줍게 고백하는 내용”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안형섭과 이의웅은 이날 방송에서 아프리카, 스페인, 아시아 등 전 세계에 실시간으로 연결된 해외 팬들로부터 “아프리카의 팬들이 기다리고 있다” “데뷔 축하해” “형섭과 의웅은 내 삶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 응원하겠다” 등의 메시지를 받아 해외 인기를 입증했다.

안형섭과 이의웅의 첫번째 싱글 ‘눈부시게 찬란한’은 오는 11월 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악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