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대3’ 이특, 한채영에 “보고 싶은 마음에 종종 검색”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화장대를 부탁해3’ 3MC / 사진제공=티캐스트

‘화장대를 부탁해3’ 3MC / 사진제공=티캐스트

화장대를 부탁해3’의 이특이 자나 깨나화장대를 부탁해생각뿐이었다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의 여성채널 패션앤(FashionN) ‘화장대를 부탁해3’에서다.

화장대를 부탁해’는 스타들의 뷰티 노하우와 국내 최정상급 아티스트들이 펼친 뷰티 배틀을 선보이며 인기를 끌었다.

31일에는 처음으로 전파를 타는 시즌3에는 한채영과 이특청하 3MC와 연예계 대표 금손으로 알려진 김기수와 채연리지루나 등 연예인 뷰티 마스터 군단이 합을 맞춘다.

특히 방송에 앞서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서 이특은 “얼마나 그리웠는지 모른다자나 깨나 ‘화장대를 부탁해’ 생각뿐이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한채영에게 “보고 싶은 마음에 종종 근황을 검색했다고 밝혀 출연진을 폭소케 했다이에 한채영은 “이특 씨는 변한 게 없다그런 모습 좋다며 그의 발언을 재치 있게 받아쳐 현장을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새롭게 MC로 합류한 청하는 막내다운 상큼한 에너지를 발산하며 존재감을 뽐냈다그는 연예계 대 선배인 뷰티마스터들의 모습에 “TV를 보는 것 같다며 설렌 모습을 보였다어릴 때부터 팬이었던 채연과 함께 프로그램을 하게 돼 영광이라며 수줍은 마음을 내비치기도 했다.

 특급 케미 3MC와 화려한 연예인 뷰티마스터 군단으로 더욱 알차게 돌아온 ‘화장대를 부탁해3’ 이날 오후 9시 방송된다.

최정민 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