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양현석 무장해제 시킨 걸그룹, 네온펀치 ‘화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네온펀치 / 사진제공=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네온펀치 / 사진제공=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JTBC ‘믹스나인’에서 양현석을 단번에 무장해제 시킨 걸그룹 네온펀치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믹스나인’에 출연한 A100(에이백) 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네온펀치가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양현석을 사로잡아 눈길을 끌고 있다.

방송에서 네온펀치 인사만으로도 양현석과 씨엘을 주목시켰다. 실력과 외모를 겸비한 네온펀치가 ‘Just A Feeling’을 부르기 시작하자 양현석은 미소를 지었다.

씨엘은 오디션 내내 ‘아빠미소’를 짓고 있던 양현석을 보며 “사장님 너무 좋아하신다. 아까와 너무 다른 거 아니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씨엘에게 표정을 들킨 양현석은 당황한 나머지 ‘믹스나인’ 간판에 머리를 박기도 했다. 그는 네온펀치에 대해 “걸그룹을 이렇게 가까이서 본 적이 처음이다 낯설지만 좋다. 왜 아이돌을 좋아하는지 조금 이해가 됐다”고 극찬했다.

네온펀치는 어두운 밤을 밝히는 ‘네온사인’과 톡톡 튀는 개성을 상징하는 ‘펀치’를 결합한 이름으로, 퓨처 펑크를 표방하는 그룹이다. 무대 위 조명 아래에서 더욱 빛나는 퍼포먼스로 설렘을 전하겠다는 각오를 담아낸 팀이름처럼 ‘믹스나인’에서도 빛을 발하고 있다. 새로운 실력파 걸그룹의 등장에 시청자들의 반응도 뜨겁다.

‘믹스나인’은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한다는 콘셉트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