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오, 베트남서 인기 입증…’新한류스타’ 탄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강태오 / 사진제공=판타지오

강태오 / 사진제공=판타지오

배우 강태오가 ‘한국-베트남 음식문화축제’ 행사에 참석해 한류의 위상을 높이는 데 일조했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지난 27일 강태오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한국-베트남 음식문화축제’ 행사의 CJ제일제당 부스에 방문해 현지 팬들을 위해 사인회 및 팬미팅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찾아온 현지 팬들과 CJ제일제당 부스를 찾은 방문객들은 CJ제일제당이 준비한 다양한 한식 브랜드를 즐기는 한편 강태오와 함께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강태오의 상당한 인기를 말해주듯 가는 곳마다 현지 유력 매체들을 비롯해 수백여명의 팬들이 행사장에 몰려들어 인산인해를 이뤄 강태오의 글로벌 인기를 절로 실감케 했다.

강태오는 CJ E&M과 베트남 국영방송 VTV가 공동 제작한 합작 시리즈물 ‘오늘도 청춘 시즌 1, 2’에 연이어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했을 뿐만 아니라 국내 배우 최초로 베트남 VTV ‘2015 드라마어워즈(VTV Awards 2015)’ 남우주연상을 받아 현지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에는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 등에서 단독 팬사인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도 했다. 또한, CJ E&M 베트남 계열사인 CJ Blue가 새롭게 런칭한 베트남 한류 채널 ‘TV BLUE’ 홍보대사에 임명되는가하면 베트남에서 ‘비비고’, ‘아침햇살’ 등의 광고 모델까지 꿰차 베트남 현지에서의 인기와 인지도를 바탕으로 ‘베트남 프린스’ 타이틀에 걸맞게 한류의 위상을 더욱 높이고 있다.

새로운 한류 열풍을 이끌며 글로벌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강태오는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