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소년 소녀’ 이상우, “한예슬의 팬이 됐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MBC '20세기 소년 소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MBC ’20세기 소년 소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이상우가 한예슬에게 “팬이 됐다”고 말했다. 30일 방송된 MBC ‘20세기 소년 소녀’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안소니(이상우)와 커플이 되어 ‘우리 결혼했어요’ 제작 발표회에 참가하게 된 사진진(한예슬)은 “‘모태솔로’라고 밝혔다. 결혼부터 하게 된 소감이 어떠냐?”는 한 기자의 질문에 “중간이 없다. 안소니께서 저를 구제해주셨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사진진은 “안소니 씨의 오랜 팬이다. 사실 처음 데뷔를 한 것도 안소니와 사진을 찍게 해주신다고 해서 이뤄진 것이다”고 고백했다.

이어 안소니는 “인기 스타 사진진에게 적당히 묻어가야겠다는 생각도 할 것 같다. 어떠냐?”라는 어느 기자의 질문에 “네 가상이라도 제가 한참 부족하다는 걸 알고 있습니다. 진진씨는 최고의 스타다. 하지만 저는 나름 아침 드라마 실장을 많이 해서 주부님들에게 인기가 많다. 그런데 사진진을 만나고 그런 생각이 사라졌다. 내가 진진의 팬이 됐기 떄문이다”고 고백해 사진진을 설레게 만들었따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