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트와이스, “‘라이키’는 트와이스만을 위해 만든 곡”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트와이스 쇼케이스/사진=네이버 브이 라이브 캡처

트와이스 쇼케이스/사진=네이버 브이 라이브 캡처

그룹 트와이스가 새 앨범 수록곡에 대해 설명했다. 30일 방송된 네이버 브이 라이브 컴백 쇼케이스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트와이스 멤버들은 ‘30 초 안에 새 앨범 수록곡 설명하기’에 도전해 쇼케이스 현장에 모인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정연은 ‘러브 라인’이라는 곡에 대해 “‘정연 감성’의 곡이다”라며 “직접 작사에 도전한 곡이다. 여성스러운 곡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나연은 FFW(에프에프더블유)라는 곡에 대해 “패스트포워드의 약자다. 타임머신을 타고 미래로 가고 싶은 마음을 담은 노래다”라고 말해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또 ‘잘자요 굳나잇’이라는 곡을 설명한 모모는 “이 곡은 자기 전에 팬클럽 원스 여러분이 들어줬으면 좋겠는 노래다. 마지막 부분에 사나 멘트가 있는데 그 부분이 킬링 파트다”고 말했고, 이어 사나는 “오늘도 수고 많으셨어요 여러분 꿈 속에 찾아갈게요” 라고 즉석에서 멘트를 재현해 팬들의뜨거운 호응을 유발했다.

이어 채영은 “‘투애니포세븐(24/7)’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노래다. 이곡은 나연 언니와 지효 언니가 작사한 곡으로, 여러분의 지친 일상에 힘을 불어넣어주고 싶은 의미가 담겨있다. 그리고 마지막은 타이틀 곡 ‘라이키’다. ‘라이키’는 지난 번 함께 작업한 블랙아이드 필승이 만든 퓨처일렉트로 팝 장르의 곡으로 트와이스만을 위해 만든 곡이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