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대병원 측 “故 김주혁 빈소 아직…어떻게 될지 몰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제공=씨네그루 키다리이엔티

/사진제공=씨네그루 키다리이엔티

배우 김주혁이 교통사고로 사망한 가운데 그의 시신이 안치된 서울 건국대학교 병원 측이 “빈소가 아직 마련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30일 텐아시아 취재 결과 건대병원 측은 “현재 장례식장 만실로 김주혁의 빈소가 마련되지 않고 있다. 추후 어떻게 될 지는 아무것도 모른다”고 말했다.

김주혁은 이날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도로에서 오후 4시반 께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를 당해 건대병원으로 후송됐으나 오후 6시30분께 사망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