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3’에 나타난 변화? 이상민 합류 후 호평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 STAR '식신로드3'

K STAR ‘식신로드3’

K STAR ‘식신로드3’가 프로그램에 변화를 준 후 호평을 얻고 있다.

지난 26일 첫 방송을 시작한 ‘식신로드3’는 정준하·이상민·김신영으로 출연자를 교체했다. ‘원조 식신’ 정준하의 먹방과 새롭게 합류한 이상민의 음식에 대한 해박한 지식, 여기에 김신영의 입담이 더해졌다.

특히 이상민의 합류에 시청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시청자들은 ‘이상민 들어가고 고급스러워졌다’ ‘맛있게 먹고 지식도 있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상민은 ‘요리 잘하는 남자’에 지적인 이미지까지 생기며 호감형으로 거듭났다.

프로그램의 포맷에도 변화를 줬다. 화제가 되고 있는 ASMR(자율감각 쾌락반응)을 등장시킨 것. 생생한 음식 소리를 출연자들의 식사 장면에 배경 음악으로 대신해 흥을 돋웠다.

사전 모임에서 이상민이 “맛만 있으면 산꼭대기에 있어도 찾아간다”고 했던 것처럼 첫 회에서는 음식점에 대한 신뢰도도 돋보였다. SNS 용 예쁜 음식점이 아니라 시청자가 공감할 수 있으며 꼭 가봐야 할 것 같은 맛집을 선정해 방송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