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이다인, 예측불허 러브라인으로 극 재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황금빛 내 인생' 이다인/ 사진제공=콘텐츠와이

‘황금빛 내 인생’ 이다인/ 사진제공=콘텐츠와이

‘황금빛 내 인생’ 이다인이 좌충우돌 러브라인으로 극 재미를 더하고 있다.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해성그룹 막내딸 ‘최서현’역을 맡은 이다인이 위하준(류 역), 신현수(서지호 역)와 미묘한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지난 29일 방송된 18회에서는 경호원 겸 운전기사 류와 급속도로 관계가 발전한 최서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서현은 류에게 “우린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이라고 말하면서도 공원에서 자전거를 타며 알콩달콩 달콤한 데이트를 즐기고, “남자친구랑 클럽 가보는게 소원”이었다며 함께 클럽에 가서 신나게 춤을 추는 등 이전보다 한층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최서현은 클럽에서 나온 후 주차장에서 류와 묘한 분위기를 형성해 안방극장에 설렘을 유발했다. 둘 사이의 거리가 키스 일보 직전까지 가까워진 순간, 갑작스레 차의 조수석으로 얼굴을 들이민 서지호의 등장에 산통이 깨졌다. 서지호는 류가 여자들에게 작업을 거는데 능통한 ‘선수’라는 소문을 듣고 일부러 둘 사이에 끼어든 것. 좌충우돌 해프닝을 겪게된 세 사람의 이후 관계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이처럼 이다인은 위하준, 신현수와의 예측불허 삼각관계를 예고하며 안방극장에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썸과 연애를 줄타기하며 달달한 설렘을 발산하는 위하준과 악연인 듯 인연인 듯 계속적으로 마주치는 신현수 사이에서 어떠한 관계를 이어나가게 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특히 이다인은 청순한 외모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두 배우들과 극강의 시너지를 자아내고 있어 앞으로 보여줄 모습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된다.

이다인을 비롯해 박시후, 신혜선, 이태환, 서은수 등이 출연하는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