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특별출연 김기두, 장나라 옆 ‘동안 효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고백부부' 김기두-장나라/ 사진제공=원앤원스타즈

‘고백부부’ 김기두-장나라/ 사진제공=원앤원스타즈

배우 김기두와 장나라의 카메라 밖 다정한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2 금토예능드라마 ‘고백부부’ 6회 방송에 특별출연한 김기두가 함께 호흡을 맞춘 장나라와 ‘최강 동안’을 과시하는 다정한 투샷을 공개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같은 표정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장나라의 범접할 수 없는 ‘동안 외모’가 눈길을 끌며, 새침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김기두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김기두는 ‘고백부부’에서 대학생으로 돌아간 장나라(마진주 역)의 학교 선배로 등장했다. 극 중 취사병 예비역으로 등장해 “그 어려운 걸 우리가 해내지 말입니다”라며 ‘태양의 후예’ 패러디를 선보여 폭소를 유발했다.

장나라와 여자후배들을 의식하던 허세 가득한 모습이 어딘가 불안 불안해 보였지만 “군대에서 이것만 있으면 밥과 국을 푸는 등 다 할 수 있다”며 요리 실력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삽에 있던 고추장이 여학생들 옷에 다 튀며 민폐 캐릭터로 전락해 웃음을 배가 시켰다.

김기두는 짧은 특별 출연에도 불구하고 허세 가득한 허당 캐릭터의 매력을 발산하며 대세 신스틸러의 진가를 발휘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