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이초희, 카메라 밖에서도 드러나는 ‘상큼美’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사랑의 온도' 이초희 / 사진제공=굳피플

SBS ‘사랑의 온도’ 이초희 / 사진제공=굳피플

SBS 월화드라마사랑의 온도의 이초희가 사랑스러움을 뽐냈다.

이초희의 소속사 굳피플은 30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연출 남건)에서 의리의 보조작가 황보경 역을 맡아 열연 중인 이초희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이초희는 ‘사랑의 온도에서 황보경을 맡아 사랑스러운 매력은 물론이고 상황에 따라서는 통쾌한 돌직구를 날릴 줄 아는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또 자신이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무한 응원과 지지를 보내는 든든한 의리녀의 면모 등 다양한 매력을 보여줬다.

지난 방송에서 이초희는 극중 김준하(지일주)와 러브라인을 형성해 재미를 끌어올렸다그동안 황보경과 김준하는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하기 바빴다하지만싸우다 정든다는 말을 증명이라도 하듯 김준하는 황보경이 난감한 상황에 놓이자 그의 편을 들었고 황보경 역시 이전에 볼 수 없던 김준하의 행동에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변화가 일어나게 될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사랑의 온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 SBS에서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