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래시계’ 손동운·이호원 “많이 배우고 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하는 손동운, 이호원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하는 손동운(왼쪽), 이호원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하는 그룹 하이라이트의 손동운과 그룹 인피니트 출신 배우 이호원이 “많은 걸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손동운, 이호원은 30일 오전 11시 서울 신당동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열린 ‘모래시계'(연출 조광화)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두 사람은 극중 재희 역을 맡는다.

손동운은 “많은 선배들과 제작진의 좋은 점을 보고 배우면서 ‘뮤지컬 꿈나무’가 되겠다”며 “사실 드라마 ‘모래시계’ 세대가 아니지만 작품을 다시 보고, 선배들과 이야기를 나누며 배우고 있다”고 밝혔다.

이호원은 “뮤지컬에 도전하고 싶었는데 좋은 기회가 왔다”며 “매 순간 감동받고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우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선배들이 연습하는 걸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많은 걸 얻었다고 생각한다. 항상 배우는 자세로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1995년 방송된 SBS 드라마 ‘모래시계’를 원작으로 하는 ‘모래시계’는 혼란과 격변의 한국 현대사 속에서 안타깝게 얽힌 세 남녀의 이야기를 그린다. 12월 5일부터 내년 2월 1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