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 ‘탈환’… ‘무도’ 2위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 / 사진제공=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 / 사진제공=JTBC

[텐아시아=황영진 기자]

JTBC ‘썰전’이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를 탈환했다.

‘한국갤럽’이 조사하고 발표한, ‘2017년 10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에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이 선호도 6.1%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2위에는 ‘무한도전'(선호도 4.5%), 공동 3위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4.3%), ‘나는 자연인이다'(4.3%), 5위는 ‘미운 우리 새끼'(4%)가 올랐다.

‘썰전’은 앞서 2017년 6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에 등극했으며, 7월, 8월, 9월에는 2위을 기록한 바 있다. ‘한국갤럽’ 측은 “‘썰전’이 작년 말 탄핵·대선 정국을 맞아 예능형 시사 프로그램 최초 3개월 1위 기록을 세우는 등 12개월 연속 최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은 선호도 2.7%로 ‘1박 2일 시즌3’와 함께 공동 9위에 올랐으며 ‘한끼줍쇼’는 선호도 1.2%로 16위를 기록했다.

한국갤럽은 2013년 1월부터 매월 ‘요즘 가장 좋아하는 TV프로그램’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다.

황영진 기자 gagjinga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