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의 밤’ 김무열 “탄탄한 시나리오…망설임 없이 선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김무열,기억의밤

배우 김무열이 30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기억의 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배우 김무열이 장항준 감독의 탄탄한 시나리오 때문에 영화 ‘기억의 밤’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김무열은 30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기억의 밤’ 제작보고회에서 “장항준 감독이 스토리텔러로 유명하지 않나. 탄탄한 시나리오 덕분에 작품 선택에 있어서 한 치의 망설임이 없었다”고 말했다.

김무열은 “시나리오 봤을 때 긴장감이 대단했다. 캐릭터로서도 도전해보고 싶었다. 비밀을 가진 미스터리한 인물인데 어떤 배우가 봐도 탐냈을 만한 작품이다”라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싶어서 하게 됐다”고 작품 선택 이유를 밝혔다.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다. 오는 11월29일 개봉 예정.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