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양세종, 대본 보는 게 이렇게 설렐 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사랑의 온도'의 양세종 / 사진제공=굳피플, 팬 엔터테인먼트

SBS ‘사랑의 온도’의 양세종 / 사진제공=굳피플, 팬 엔터테인먼트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출연하는 양세종의 다양한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사랑의 온도’는 30일 극중 차분하고 감성적이면서도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닌 셰프 온정선 역으로 설렘 지수를 높이고 있는 양세종의 극과 극 매력의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양세종은 촬영 쉬는 시간에도 꼼꼼히 대본을 살피고 있는 모습이다. 촬영에 앞서 스태프들과 호흡을 맞추고, 요리 시연에 집중하는 모습 역시셰프 온정선을 온전히 표현하기 위한 양세종의 노력이 돋보인다.

양세종은 ‘사랑의 온도’에서 때로는 박력 있게 사랑을 고백하고, 때로는 부드럽고 달달한 눈빛으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지난해 SBS ‘낭만닥터 김사부’의 도인범 역으로 처음 얼굴을 알렸다.

‘사랑의 온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SBS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