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외사친’ 윤후, 먹방요정의 귀환 “촵촵촵”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나의 외사친' 방송 캡쳐

/사진=JTBC ‘나의 외사친’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나의 외사친’ 윤후가 먹방요정의 귀환을 알렸다.

29일 방송된 ‘나의 외사친’에서는 윤후가 미국인 친구 해나네 집에서 첫 식사를 했다.

미국의 외사친 가족은 윤후를 위해 밥을 준비했다. 뿐만 아니라 스테이크와 다양한 야채 등 푸짐한 저녁식사가 준비됐다.

윤후는 앞서 “엄마가 밥 많이 먹지말라고 해서 많이 안 먹을거예요”라고 말한 바 있다. 하지만 언제그랬냐는 듯 윤후는 먹방을 보였다.

외사친 해나가 “더 먹을래?”라고 물었고 윤후는 “조금만”이라면서 밥을 많이 추가하는가 하면 해나의 엄마가 “스테이크를 더 줄까?”라고 묻자 “조금만”이라고 또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