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서은수, 신혜선 질투 “진짜 딸은 난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서은수가 신혜선을 질투했다.

29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서지수(서은수)가 양미정(김혜옥)이 일하는 식당을 찾았다.

양미정은 서지수의 갑작스러운 방문에 당황했다. 때마침 직원이 양미정에게 “사장님”이라고 말했고 서지수는 “지안이네서 해준 거야?”라고 짐작했다.

양미정은 “해성그룹에서 해준 건데 네들한테 말 못할 사정이 있었어”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서지수는 “지안이는 가서도 효도하네. 진짜 딸은 난데”라며 질투했고 이어 “엄마 그럼. 내가 퇴근하고 와서 도와줄게”라고 말했다.

양미정은 “여기는 본사에서 직원와서 파견해줘. 쉬는 날 친구랑 놀지. 뭐하러 여기 왔어”라며 서지수를 내보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