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오늘 콘서트, 상상 못할 빅이벤트 준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B.A.P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B.A.P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그룹 B.A.P 대현이 단독 콘서트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며 “상상 못할 빅이벤트들이 많다”고 예고했다.

28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2017 B.A.P 월드투어 ‘파티 베이비-클라이맥스‘(2017 B.A.P WORLD TOUR ‘PART BABY-CLIMAX’, 이하 ’클라이맥스‘)”가 열렸다.

이날 공연은 DJ B.SHOO의 디제잉으로 막이 올랐다. 이어 B.A.P는 ‘Hurricane’ ‘Badman’ ‘NO MERCY’ ‘ALL THE WAY UP’ ‘That’s My Jam’ ‘Do What I Feel’ ‘CRASH’ ‘DANCING IN THE RAIN’ 등을 연달아 불렀다. 화려한 레이저 조명, 강렬한 비트, B.A.P의 완벽한 칼군무와 라이브가 어우러져 공연장을 한밤 중 클럽으로 만들었다.

열정적인 퍼포먼스를 마친 B.A.P는 “오늘 진짜 덥다”고 웃으며 팬들에게 안부를 물었다. 특히 영재는 “오늘 여러분에게 (공연이) 멋진 추억으로 남았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대현 역시 “오늘은 여러분이 상상하지 못한 빅이벤트들이 많다”며 기대를 부탁했다.

B.A.P의 이번 월드투어는 지난 3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미국·유럽·아시아 18개 도시 24회 공연으로 열렸다. B.A.P는 이번 투어를 통해 4만 5000여 명의 국내외 팬들을 동원하며 글로벌 아이돌로서의 면모를 입증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