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게임2’ 조준호 “손태호, 의사소통 부재…나중에 책임져야 할 것”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tvN '소사이어티게임2' 캡처

사진=tvN ‘소사이어티게임2’ 캡처

tvN ‘소사이어티 게임2’에서 조준호가 손태호에게 “의사소통 부재에 따른 책임은 네가 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27일 방송된 ‘소사이어티 게임2’에서 마동 리더 조준호는 탈락자로 지목됐던 유리가 마동의 ‘탈락면제권’을 사용해 이천수를 탈락시킨 것을 두고 불만을 표현했다.

조준호는 “의사소통이 안 됐을 때 트러블이 일어났다. (손태호의 행동은) 소사이어티 게임에서 좋지 않다”고 인터뷰에서 밝혔다. 조준호는 상의 없이 탈락 면제권을 유리에게 준 손태호에게 “책임은 나중에 네가 져야 한다”고 말했다.

‘반란의 열쇠’를 가지고 있었던 이천수의 탈락으로 조준호는 새로운 반란의 열쇠 소유자를 지정해야 했다. 조준호는 손태호의 경쟁자인 알파고에게 반란의 열쇠를 건넸다. 이를 두고 권민석은 “준호 형과 알파고가 어느 정도 (파이널 진출이) 상의된 건가 했다”고 생각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