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패키지’ 이연희, 정용화에 “당신이 뭔데 날 이렇게 만들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더 패키지' 방송화면

사진=JTBC ‘더 패키지’ 방송화면

JTBC 금토드라마더 패키지의 이연희가 자신의 운명의 남자가 정용화라는 사실을 알고 괴로워했다.

27일 방송된더 패키지에서는 윤소소(이연희)가 산마루(정용화)에게 화를 냈다.

소소는 마루에게당신 누구예요? 누구예요 정말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마루는 어이없어했다. 그동안 패키지 여행을 함께 해온 소소의 질문이 이해되지 않았던 것.

소소는당신이 뭔데 날 이렇게 만들어요. 겨우 3일 있다 가는 관광객이 뭐라고 날 이렇게 만들어요라며 다시 화를 냈다.

마루는 소소가 이전에 있었던정조대사건을 말하는 줄 알고죄송합니다. 제가 정조대를 차고 싶어서 찬 게 아니예요라며 사과를 건넸다.

이에 소소는정조대 이야기가 아니예요라고 대답했지만 ‘네가 내 운명의 남자란 이야기요라는 말은 꺼내지 못했다.

감정을 추스른 그는내일 아침 8시에 호텔 로비로 오세요. 나머지 일행 분들이 일정 소화하실 때 산마루씨는 공항으로 오시면 돼요. 내일 뵐게요라며 차갑게 뒤돌아섰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