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st 더서울어워즈] ‘피고인’ 지성·’도봉순’ 박보영, 드라마 부문 남녀주연상 수상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더 서울어워즈

사진=더 서울어워즈 화면 캡처

배우 지성과 박보영이 제 1회 더 서울어워즈 드라마 부분 남녀주연상을 수상했다.

지성과 박보영은 27일 오후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1회 더 서울어워즈에서 드라마 부문 남녀주연상을 수상했다.

지성은피고인을 사랑해주신 분들과피고인을 만들기 위해 함께 했던 모든 분들이 상을 보면서 기뻐하실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말했다.

이어한 게 없어서 상을 받기가 참 죄송하다. ‘피고인이라는 드라마가 밝고 유쾌한 드라마가 아니라 어두운 드라마였기에 배우로서 책임을 다해서의미 있는 드라마를 만들고자 열심히 노력했다 “그래서 모든 출연진과 스탭들과 함께 의미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사실이다생각하고 열심히 또 조심스럽게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지성은최근에 무서운 사건들이 많이 일어나는데 우리 드라마를 통해서라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서 아이들이 살아가기에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가 만들어졌으면 좋겠다.

박보영은드라마를 사랑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고 운을 뗐다. 이어도봉순에서 힘쓸 일이 많아서 도움을 많이 받았는데 안 보이는 곳에서 열심히 함께 해주신 무술팀과 대역으로 고생해주신 분께 정말 감사하다며 말했다.

이어 “김해숙 선생님이연기는 사람을 표현하는 일인데 사람이 먼저 되야되지 않겠냐며 좋은 말씀을 해주셨다. 연기하는 배우이기 이전에 좋은 사람이 되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마무리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