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st 더서울어워즈] ‘피고인’ 김민석·’군주’ 윤소희 신인상 수상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김민석, 윤소희 / 사진=더 서울어워즈

김민석, 윤소희 / 사진=더 서울어워즈

 

배우 김민석과 윤소희가 제 1회 더 서울어워즈 드라마 부문 남녀신인상을 수상했다.

김민석과 윤소희는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1회 더 서울어워즈에서 신인상을 차지했다.

김민석은 “먼저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저를 ‘피고인’에 캐스팅해주신 감독과 작가님께 감사드린다. 그리고 연기 고민이 많을 때 도와주신 지성이 형,  저한테 항상 조언을 많이 해주신 ‘감방’ 식구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상을 많이 받아서 전보다 덜 떨리지만 여전히 떨린다”면서 “앞으로 연기를 하면서 책임감을 느끼고 대중들에게 좋은 감성을 전해드릴 수 있는 좋은 연기자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윤소희는 “함께 고생하신 ‘군주’ 식구들에게 감사하다’며 “연기가 힘들었을 때 저를 도와주신 허준 선배님과 판수회 식구들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안 보이는 곳에서 고생하고 계시는 회사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 예쁘게 낳아주신 부모님에게도 감사하다”면서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