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신, 블럭 M/V ‘뷰티풀 투모로우’ “처음 시도하는 장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박효신 / 사진제공=글러브엔터테인먼트

박효신 / 사진제공=글러브엔터테인먼트

가수 박효신이 정규 7집 수록곡으로 제작한 블럭 뮤직비디오 ‘뷰티풀 투모로우’에 대해 “처음 시도하는 장르이다 보니 고민과 욕심이 생겼다”고 털어놨다. 26일 CGV 영등포, 용산, 왕십리 3개 극장에서 열린 무대인사를 통해서다. 이번 무대인사는 평일 낮에 열린 일정임에도 불구하고 6회 상영 2554석이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되며 박효신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이날 무대인사에는 박효신과 ‘뷰티풀 투모로우’에 함께 출연한 정재일이 참석해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박효신과 정재일은 현장에서 직접 관객들을 추첨해 특별 선물을 증정하기도 하고, 객석을 가득 메운 관객들과 인증샷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정재일(왼쪽), 박효신 / 사진제공=글러브엔터테인먼트

정재일(왼쪽), 박효신 / 사진제공=글러브엔터테인먼트

박효신은 “블럭 뮤직비디오라는 처음 시도하는 장르이다 보니 고민과 욕심이 생겨서 공개까지 시간이 걸렸는데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며, “7집 앨범은 초심으로 돌아가 진심으로 음악을 대하는 마음으로 만든 앨범이다. ‘뷰티풀 투모로우’를 준비하면서 7집 음악이 새롭게 들리고 또 다른 감동을 느꼈는데, 여러분에게도 그 감동을 느끼게 해드리고 싶다”고 바랐다.

이어 정재일은 “극장이라는 큰 공간에서 ‘뷰티풀 투모로우’를 보여드리고 들려드릴 수 있다는 것은 특권이자 영광이라고 생각한다”며, “저희가 만든 음악이 영상과 함께 하면서 새로운 생명력이 생기는 것을 느꼈는데, 관객분들도 이 점을 같이 느껴주시면 감사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뷰티풀 투모로우’는 박효신의 7집 앨범 ‘아이 엠 어 드리머(I am A Dreamer)’ 수록 곡을 아름다운 영상과 함께 새롭게 만나볼 수 있는 블럭 뮤직비디오로, 박효신이 음악적 소울메이트인 정재일과 함께 쿠바에서 자유롭게 음악작업을 하며 앨범을 완성해가는 모습이 담겼다. 26일부터 전국 31개 CGV에서 상영하며, CGV 홈페이지 및 앱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뷰티풀 투모로우’는 첫 상영일(26일) 기준, 영화진흥위원회(KOFIC) 정보기준, 좌석점유율 1위(57.7%), 예매율 3위(3.7%)를 기록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