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볼·윤딴딴·스텔라장이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어웨이크, 딴딴한 피플, 그랜드라인엔터테인먼트, 훈남하이엔터테인먼트

가수 슈가볼(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윤딴딴, 스텔라장 / 사진제공=어웨이크, 딴딴한 피플, 그랜드라인엔터테인먼트, 훈남하이엔터테인먼트

‘훈남하이 콘서트-달달한 가을'(이하 훈남하이 콘서트)이 오는 11월 11일 오후 7시 서울 공감센터 공감홀에서 열린다. 가수 슈가볼, 윤딴딴, 스텔라장이 출연할 예정이다.

‘훈남하이 콘서트’ 주최는 훈남하이엔터테인먼트이며, 2013년부터 방송된 팟캐스트 ‘훈남하이 라디오’의 MC 김원식과 라디오에 출연한 가수들이 팬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이다.

지난 9월 두 번째 정규음반 ‘예외’를 발표하고 왕성한 활동을 펼치는 슈가볼부터 차세대 ‘음원강자’로 떠오른 윤딴딴, 참신한 가사로 호응을 얻고 있는 스텔라장이 뭉쳐 완성도 높은 공연을 만든다.

훈남하이엔터테인먼트 김원식 대표는 “가수는 공연을 하고 관객은 노래를 듣는 일방향적 콘서트에서 벗어나 출연자들과 관객이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코너를 준비했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