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판로맨스’ 한승연·이서원, 당 수치 높이는 ‘꿀 케미 커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웹드라마 '막판로맨스' 한승연·이서원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라이브모션픽쳐스

JTBC 웹드라마 ‘막판로맨스’ 한승연·이서원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라이브모션픽쳐스

JTBC 웹드라마 ‘막판로맨스’의 한승연과 이서원의 ‘꿀케미’로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하고 있다.

‘막판로맨스’(극본 서정은, 연출 김준형) 측은 27일 한승연과 이서원의 돋보이는 비주얼을 담은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막판로맨스’는 톱스타를 ‘덕질’하는 것 빼고 평범하게 살아온 백세(한승연)가 시한부 판정을 받고, 남은 시간 동안 자신이 그토록 사랑하던 스타와 닮은 배우 지망생 동준(이서원)과 계약 연애를 결심하면서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

‘막판로맨스’는 첫 방송부터 시한부 판정을 받은 백세의 지극히 평범한 듯 하면서도 절대로 평범하지 않은 일상이 담기면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백세 역을 맡은 한승연의 이미지 변신과 열연, 그리고 동준 역의 이서원과의 케미 등 ‘꿀잼’과 함께 웰메이드 웹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면서 호평을 이끌어냈다.

‘막판로맨스’ 제작진은 27일 한승연과 이서원의 촬영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사진 속 한승연과 이서원은 청량美 넘치는 미소와 함께 다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이서원이 한승연의 볼에 손가락을 가져다대며 달달한 장난을 치는 모습은 카메라 밖에서도 빛나는 두 사람의 ‘꿀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한승연과 이서원은 훈훈한 꽃미모로 함께 나란히 서 있기만 해도 주위를 밝히며 촬영장의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카메라와 향해 해사한 미소를 지으면서 브이(V)를 그리는 이서원과, 한승연의 러블리한 눈웃음이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하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날 공개된 ‘막판로맨스’ 5회에서는 계약연애를 통해 조금씩 서로를 알아가는 백세와 동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동준은 아무렇지 않게 자신이 고아에 시한부라는 사실을 말하는 백세의 행동에 의아해했다. 하지만 백세는 “27년 동안 했던 말이다”라며 담담하게 답했고, 동준은 힘든 상황에서도 이를 비관하지 않고 평범한 일상을 꿋꿋이 살아가는 백세에게 조금씩 마음을 열었다. 백세 역시 동준이 단지 지설우와 닮았다는 이유로 계약 연애를 시작했지만, 동준과 마음으로 가까워지고 있었다.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떤 모습으로 발전하게 될지 궁금증을 높였다.

‘막판로맨스’ 제작관계자는 “백세와 동준의 ‘계약 연애’가 본격 진행되면서 두 사람 사이에 다양한 감정의 변화가 일어나게 될 예정이다. 두 사람의 감정선이 서서히 변화하면서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알 수도 있는 사람’, ‘힙한 선생’, ‘어쩌다 18’, ‘마술학교’에 이어 2017년 JTBC 웹드라마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하는 ‘막판로맨스’ 6회는 오는 30일 오전 7시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