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2’ 유희열, “최고의 가이드북 네 권과의 여행”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유희열이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2'(연출 나영석,양정우) 제작발표회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유희열이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2′(연출 나영석,양정우) 제작발표회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마치 최고의 가이드북 네 권과 여행하는 것 같다”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이하 ‘알쓸신잡2′)에 출연하는 유희열이 유시민, 황교익, 유현준, 장동선을 이같이 묘사하며 소감을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알쓸신잡2′ 제작발표회 현장에서다.

유희열은 “‘알쓸신잡’ 출연에서 가장 좋은 것 중 하나는 따로 시간을 내서 여행을 갈 필요가 없다는 것”이라면서 “이것이 ‘알쓸신잡’이 다른 여행 프로그램과 다른 점”이라고 말했다.

그는 “‘알쓸신잡’에 출연하는 전문가들을 통해 여행 속 장소에 얽혀있는 시간, 이야기들을 잘 알 수 있어서 감사한 마음이 든다. 최고의 여행설명서다”라고 덧붙였다.

‘알쓸신잡2’는 오는 27일 오후 9시 50분 처음 방영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