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노트’ 김향기 “김환희와 친구 연기, 나이 차이 느껴지지 않았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향기,복수노트

배우 김향기가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SK브로드밴드 oksusu 새 오리지널 드라마 ‘복수노트’(극본 한상임, 김종선,연출 서원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손가락 하트를 선보이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향기가 “(김)환희와 나이 차이가 전혀 느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김향기는 26일 서울시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 컨벤션에서 열린 웹드라마 ‘복수노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극 중에서 친구로 호흡을 맞춘 환희와는 실제로 2살 차이가 난다”고 말했다.

이어 김향기는 “현장에서 연기할 때 나이 차이가 느껴지지 않았고 불편함도 전혀 없었다”라며 “지금까지는 현장에서 선배님들과 호흡을 많이 맞췄는데 이번에는 또래들이 많아서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고 털어놨다.

또 김향기는 “대화할 때도 편했고 서로 의견을 나눌 때에도 어려움이 없었다”고 덧붙였다.

‘복수노트’는 존재감 제로, 당하기만 하고 살던 소녀 앞에 어느 날 이름만 쓰면 복수가 이뤄진다는 복수노트가 주어지고 그 복수노트를 손에 쥔 소녀가 선택과 고민, 변신을 겪는 과정을 담은 작품. 오는 27일 오전 10시 옥수수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